검색

시흥시, 일본산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실시

가 -가 +

지연희 기자
기사입력 2021-04-22

 

사진=시흥시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4월 22일부터 5월 12일까지 일본산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최근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결정 등 일본산 수산물에 대한 소비자 불신이 증가 있는 상황에서 일본산 수산물 취급업체에 대한 위생관리로 식품 안전성을 확보하고자 실시됐다. 
 
시는 이 시간동안 수입유통이력 대상 중 주요 품목인 냉장갈치, 활먹장어, 냉장홍어 및 활참돔, 활가리비 등을 판매하는 오이도, 월곶 등 일본산 수산물 취급업체 140개소에 대한 특별점검과 다수의 시민들이 이용하는 음식점에 대한 위생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시는 시민들의 먹거리 안전을 위해 식품안전관리에 대한 관리요령 홍보, 위생 점검 등을 통해 불량·위해식품 제조 및 판매행위를 차단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먹거리 안전도 시민이 주인되는 행복한 건강도시를 만드는데 꼭 고려돼야 하는 중요한 부분”이라며 “시민들의 피부에 와 닿는 식품 위생관리에 전념하겠다”고 밝혔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코노믹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