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웰컴저축銀, 서울신보 보증부대출상품 연 3.9%로 인하

가 -가 +

이석균 기자
기사입력 2021-04-14

 

사진=웰컴저축은행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웰컴저축은행(대표이사 김대웅)이 서울지역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인에 대한 금융지원을 목적으로 출시한 보증부대출의 금리를 오는 15일부터 최저 연 3.9%로 인하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금리 인하로 웰컴저축은행은 서울신용보증재단이 보증하는 대출 상품의 금리를 최저 연 3.9%에서 최고 연 4.4%로 취급한다. 기존 대비 최대 2.6%포인트 인하했다. 취급한도는 최대 3,000만원이며, 금리는 신용점수에 따라 차등 적용된다. 계약기간은 최대 60개월로 1년거치 4년 원금균등상환방식이다. 웰컴저축은행의 보증부대출상품 취급한도는 200억원으로 현재 심사절차를 진행중인 대출 신청건부터 인하된 금리를 적용한다.  
 
웰컴저축은행은 코로나19로 여전히 영업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인이 많다는 점을 이번 보증부 상품의 금리를 인하한 배경이라고 밝혔다. 또, 이들의 이자 부담을 낮추고 정상적인 경제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돕겠다는 목적도 밝혔다. 
 
웰컴저축은행의 보증부 대출상품 금리 인하 및 서울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발급기준 완화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인에게 제공되는 금융지원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여전히 생계와 직면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지원과 서민금융활성화를 위해 원가수준으로 금리를 인하했다.”며 “서울지역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코로나19를 조속히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신용보증재단이 보증하는 웰컴저축은행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인 보증부 대출상품은 전국 웰컴저축은행 영업점 방문 및 대표번호로 문의 가능하다. EP
 
lsg@economicpost.co.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코노믹포스트. All rights reserved.